서울시교육청, 시민대표 100명과 함께 서울교육 주요 정책에 대한 시민회의 개최

카지노 :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오는 16일(화) 백범김구기념관(용산구 소재) 컨벤션 홀에서 서울교육 시민참여단 100여 명과 함께 서울교육 주요정책에 대한 시민회의(타운홀 미팅)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ai 투자 : 시민참여단의 시민회의는 교육청이 추진하는 교육정책 방향 및 주요 정책 사업에 대한 서울 시민의 관심과 이해의 폭을 넓히고, 다양한 교육 주체의 일상적인 정책 형성과정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1부 행사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서울교육혁신을 위한 10년의 질주’라는 주제로 서울교육 주요정책 방향에 대하여 소개하고 질의 응답하는 시민회의 방식으로 진행한다.

2부 행사에서는 서울교육 시민참여단을 대상으로 「서울교육 소통 광장」과 연계한 실효성 있는 정책 제안 방법에 대한 토론과 실습을 진행한다.

서울시교육청은 다양한 교육 주체의 자발적․능동적 참여와 숙의 활성화를 통한 참여 자치의 서울교육문화를 조성하기 위하여 2019년부터 서울교육 시민참여단을 구성・운영하고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다양한 교육정책과 교육 갈등 의제에 대해 교육공동체의 의견을 묻고 응답 결과를 정책에 반영하는 온라인 정책 소통 플랫폼인「서울교육 소통 광장」도 올해 1월부터 운영 중이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변화하는 사회의 요구에 부응하고, 보다 효과적이고 포괄적인 교육정책을 수립하기 위하여 다양한 교육 이해관계자의 참여를 보장할 것”이라며 “교육 현장의 의견을 좀 더 적극적으로 수렴하고 숙의할 수 있는 공론장을 지속적으로 마련하여 신뢰받는 서울교육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